※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창원 진동만*남해 강진만, 청정어장 재생사업 추진

창원 진동만과 남해 강진만 해역이 청정어장 재생사업 대상지로 선정됐습니다.

대상지에는 2023년까지 50억씩이 투입돼 오염 퇴적물과 폐기물 제거 작업 등이 이뤄집니다.

청정어장 재생사업은 과밀*노화화된 어장 환경을 깨끗하게 개선해 지속 가능한 어업 생산 기반을 마련하고 안전한 수산물 먹거리를 확보하기 위해 시행하는 한국판 뉴딜 사업 가운데 하나입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