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제1회 ‘세대를 가로지르는 대화적 비평광장’ 열려

부산 영광도서가 마련한 제1회 ‘세대를 가로지르는 대화적 비평광장’이 열렸습니다.

이번 대화적 비평광장에서는 강남주 전 총장의 두 번째 장편소설인 ‘비요’를 두고 작가와 10대 청소년 비평단 12명등이 세대를 넘는 다양한 의견과 비평을 이어갔습니다.

장편소설 ‘비요’는 정유재란 직후 일본에 끌려간 조선 도기장의 삶을 발자취를 찾아낸 소설입니다.

길재섭 기자
  • 길재섭 기자
  • jski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