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말기 무릎관절염, 치료는 지금부터!

[앵커]
무릎관절염이 말기로 접어들었다고 해서 치료를 포기하시는 분들은 없을 겁니다.

오히려 더 적극적으로 치료해서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라는 분들이 많은데요.

건강365에서 자세히 알아봅니다.

[리포트]
잘 걷는 만큼 중요한 일이 있을까요?

말기 관절염, 지금부터 치료해도 늦지 않습니다!

백세시대, 무릎 건강은 평생 건강의 시작입니다.

[출연자]
(이지헌 해운대부민병원 관절센터 과장 / 대한슬관절학회 정회원, 대한스포츠의학회 정회원)

{무릎 퇴행성관절염 말기가 되면 연골은 광범위하게 손상돼 일상에서 보행 시 극심한 통증으로 걷기가 힘들어지고 쉬고있을 때도 무릎이 쑤시거나 아픈 증상이 나타납니다.

특히 다리가 O자로 휘어지는 변형이 생겨 골간의 간격이 거의 없어지는 심한 변형이 엑스레이상 나타날 때 말기관절염으로 진단합니다. }

[리포트]
관절염은 노화가 큰 원인이지만 과체중이나 나쁜 자세도 질환을 앞당깁니다.

[출연자]
{무릎 인공관절 수술의 최적 시기는 가능한 늦게 하는 게 좋습니다.

인공관절도 많이 사용할수록 닳기 때문에 너무 일찍 수술하면 차후에 고령으로 인해 재수술이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증상이 심해서 약물치료에도 반응이 없는 경우에 수술이 가능한 나이대에서 최대한 늦게 하는 것이 좋으며 예전보다 요즘은 건강한 고령 환자분이 많아져서 보통 65세 이후로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

[리포트]
무릎 인공관절수술을 받은 환자 대부분은 역시 60~70대 고령층입니다.

80대 비율도 점점 늘어서 평균 수명이 길어진 걸 실감할 수 있습니다.

[출연자]
{인공관절을 삽입하기 위해서 무릎뼈를 깎아내는 과정이 있는데요.

로봇이 얼마만큼 뼈를 절삭할 건지 그리고 환자에게 가장 적합한 인공관절 크기와 위치, 각도까지 로봇이 아주 정밀하게 수술계획을 세워줍니다.

실제로 로봇인공관절 수술 후에 회복 속도가 빠르고 근육이나 연골 조직 손상이 적다는 연구 결과도 많습니다. }

[리포트]
이제 인공관절 수명은 20년이 넘습니다.

한편 수술 후 재활치료는 예후에 큰 영향을 줍니다.

[출연자]
( 이지헌 / 해운대부민병원 관절센터 과장 )

{수술을 아무리 잘 받으셨다 하더라도 재활을 소홀히 하시면 결국 예후가 나빠집니다.

인공관절 수술을 받은 후 반드시 무릎을 굽히고 펴는 운동을 적극적으로 하셔야 하고 무릎 주위 근육을 길러주는 재활운동을 하셔야 합니다.

재활만 잘 하셔도 인공관절의 스트레스나 압력이 훨씬 줄어들어서 인공관절을 더 오랫동안 건강하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

[리포트]
피할 수 없는 무릎관절염! 포기하지 말고 치료하면 일상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습니다.

건강365였습니다.

이아영 구성작가
  • 이아영 구성작가
  • yyy@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