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 명의로 억대 대출 휴대전화 대리점주 구속

고객 명의로 억대 대출 휴대전화 대리점주 구속

부산 기장경찰서는 고객 명의를 도용해 억대 대출을 받은 혐의로 휴대전화 대리점주 30대 A씨를 구속했습니다.

A씨는 휴대전화를 개통하러 온 고객 B씨 등 4명의 신분증 등을 도용해 휴대전화를 무단 개통한 뒤, 비대면 대출 등의 수법으로 2억 2천만원을 대출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