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조문경의 날씨]절기 ‘소한’ .. 부산,경남 남해안 저녁부터 비

[앵커]
오늘 부산과 경남 남해안에는 저녁부터 적은 양의 비가 예보돼 있습니다.

낮 기온은 어제보다는 다소 낮겠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센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조문경 기상캐스터~

[리포트]
네, 대한이 소한 집에 가서 얼어죽는다 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절기상 소한인 오늘 일년중 가장 추운날인데요,

하지만 오늘 아침 추위는 누그러진 곳이 많습니다. 반면, 낮 기온은 어제보다 1도에서 5도 정도 낮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오늘 저녁부터 부산과 경남 남해안에는 5mm 내외의 적은 양의 비가 내리겠는데요, 이 비는 경남 내륙으로 확대될 가능성도 있겠습니다.

비예보가 들어있지만, 양이 적기 때문에 건조함도 계속되겠습니다.

함안과 창녕을 제외한 부산,경남 전 지역에 건조특보가 발효중입니다.

오늘 아침 기온은 어제보다 다소 높게 출발하고 있는데요, 경남 북서내륙은 여전히 춥습니다.

한낮 기온은 어제보다 낮겠습니다. 낮 최고 5도에서 8도선으로 평년 기온을 살짝 밑돌겠습니다.

오늘 아침 김해와 사천 공항 기상상황 좋은 편입니다.

항공편 이용에 날씨로 인한 불편은 없겠습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