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훈 교육감, “미래교육 체제 완성” 밝혀

박종훈 교육감, “미래교육 체제 완성” 밝혀

박종훈 교육감이 올해 빅데이터 인공지능 플랫폼인 아이톡톡 등을 통해 미래교육체제를 완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종훈 교육감은 올해 안에 초등학교의 경우 학급당 학생수를 27명에서 23명으로 줄이는 등 전체적인 학습환경을 개선하고 학생 1인당 1대의 스마트 단말기를 보급, 운영해 교육의 질도 높여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