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윤석열, 공약 쏟아내며 부산*경남 공략 “신공항 예타 면제, 부울경 GTX 등”

[앵커]
가덕 신공항 예타면제와 부울경GTX 확충 그리고 항공우주청 설립까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부산,경남을 찾아 지역공약들을 쏟아냈습니다.

김건형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어제와 오늘(15) 1박 2일 일정으로 경남과 부산을 차례로 찾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지역 공약들을 거침없이 쏟아냈습니다.

특히 가덕도 신공항 예타 면제 등 대형 인프라 확충 관련이 많았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후보/”가덕도 신공항 기왕에 시작할거면 화끈하게 예타면제 시키겠습니다.”}

‘부울경 광역급행철도 건설을 통한 30분 생활권 시대 조성,

진해신항과 남부내륙철도 조기 착공,

경부선 철도 지하화 추진 등도 약속했습니다.’

여기에다 지역 소재 공공기관 신설이나 이전 공약도 포함됐습니다.

부산엔 해사전문법원을, 경남엔 항공우주청 설립을 공약했고,

KDB산업은행의 부산 이전 추진까지 전격적으로 내놓았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후보/”금융산업 없이 이런 일(부산을 세계최고의 해양도시로 육성하는 일)을 이뤄낼 수 없습니다. 그래서 저는 KDB한국산업은행을 부산으로 이전시키겠습니다.”}

마치 작심한 듯 그간 지역의 숙원들을 모두 포함시키겠다는 기세로 느껴질 정도입니다.

그렇다보니 실현 가능성에 오히려 물음표가 따라 붙습니다.

또 당초 사흘로 예정됐던 부울경 방문을 이틀로 줄이면서 겉핥기식 방문에 그쳤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한편 전국 해양수산업계 대표들이 모인 행사에 초대받은 윤 후보는 인사말을 하다 10초 넘게 원고를 뒤적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KNN 김건형입니다.

KNN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부산 051-850-9000
경남 055-283-0505
▷ 이메일
jebo@knn.co.kr
▷ knn 홈페이지/앱 접속, 제보 누르기
▷ 카카오톡 친구찾기 @knn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의견쓰기

의견수 2

  • nat** 6 달 전

    지금 가덕신공항에서 LA발 대한항공 이륙중이다 ! 그나저나 일생 서너번 뗄까말까한 등기부등본, 천원짜리 공짜 공약은 하긴하는거냐 ?

  • coe** 6 달 전

    아무리 부울경 이라지만
    생각이 있는 사람이면 서결이는 좀 아니다.
    우리동네 통장님이 훨씬 더 낫다.

    이미 게임은 끝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