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창원시, 청년 일자리 2천8백개 창출

창원시가 시 소재 기업 등과 손을 잡고 올해 청년 일자리 2천8백개를 창출하기로 했습니다.

창원시는 두산중공업, 한화디펜스 등 4개 기업과 중소기업중앙회 등 12개 유관기관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청년 일자리 창출 사업 협약식을 맺었습니다.

시는 올해 국비를 포함해 160억을 투입해 올해 2천 8백명을 시작으로 2024년까지 1만명 취업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