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화력 발전소 노동자, 건강관리카드 집단신청

지난해 11월, 5년 이상 일한 석탄 화력 발전소 노동자에 대한 치료와 보상 체계가 법으로 마련되면서 화력 발전소 노동자들이 건강관리카드 발급을 집단으로 신청했습니다.

화력 발전소 등 하청 노동자 85명은 분진과 유해물질 위험 작업에 노출돼 안전을 위협받았지만 그동안 건강관리카드 발급 대상이 아니었다며, 늦었지만 노동환경이 개선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