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조문경의 날씨]강추위 절정.. 부산·경남 전지역 건조주의보

오늘 아침은 어제보다 더 춥습니다. 거창에는 한파주의보도 발효됐는데요, 찬바람까지 강하게 불면서 체감 기온을 끌어내리고 있습니다. 부산의 체감 기온은 영하 13도선 아래로 떨어진 상태인데요, 오늘은 두터운 외투에 보온 용품까지 챙기셔야겠습니다.

한편, 건조주의보는 부산,경남 전지역으로 확대됐습니다. 온열기구 사용으로 크고 작은 화재사고가 발생할 수 있으니까요, 각별히 신경 써 주셔야겠습니다.

한파특보도 확대 강화됐는데요, 호남 서해안은 아침까지, 제주도는 오전까지 눈이 조금 더 내리겠습니다.

오늘 아침 기온은 어제와 비슷하거나 더 낮게 출발하고 있습니다. 내륙은 영하 10도선 안팎까지 떨어져 있는데요,

한낮 기온은 어제보다 1도에서 4도 정도 높겠습니다. 낮 최고 창원과 거제 3도, 밀양은 4도가 예상됩니다.

부산과 양산도 낮 최고 4도선 예상되는데요, 평년 기온을 크게 밑돌면서 종일 춥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부와 남해동부 먼바다에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절기상 우수인 토요일에는 눈이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면서 기온이 반짝 오르겠는데요, 이후로는 다시 기온이 내림세를 보이면서 춥겠습니다.

오늘 아침 김해와 사천 공항 기상상황 좋은 편이지만, 제주 공항에는 급변풍이 불고 있습니다. 연결편 지연 가능성 염두에 두시기 바랍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