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택시 5미터 아래 추락, 2명 부상

9일 오후 2시 30분쯤 부산 동구 산복도로의 한 사찰 주차장에서, 승객을 내려주기 위해 회전하던 택시가 주차장 난간을 뚫고 5미터 아래로 추락했습니다.

떨어진 택시는 주택 옥상과 부딪혀 옥상과 처마 일부가 부서졌고, 60대 택시기사는 경상, 70대 택시 승객은 중상을 입었습니다.

택시 기사는 급발진을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