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석회화건염

앵커:

석회화건염은 어깨 힘줄에 돌멩이 같은 석회가 생기는 질환인데요.
어깨 질환 중에서 가장 심한 통증을 일으킨다고 합니다.
건강365에서 자세한 내용 살펴봅니다.

{리포트}

어깨에도 돌이 생길 수 있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바로 석회화건염이라는 질환인데요.

이름은 생소하지만, 많은 분들이 심한 통증을 호소합니다.
——————–

{곽종일 구포성심병원 관절센터장 / 동아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해양의료원 잠수센터 과장 역임, 대한관절경학회 정회원 }

석회화건염은 근조직에 석회가 침착되고 이 때문에 통증이 유발되는 상태를 뜻하는데 우리몸에서 견관절 부위에 가장 많이 발생합니다.

{석회화건염 / 극심한 통증, 젊은층 환자 많아 }

즉 어깨에 돌멩이같은 이물질이 생겨서 통증을 일으키게 되는데 환자에 따라 증상없이 석회가 생겼다가 저절로 사라지게된 경우도 있지만 아주 극심한 통증을 호소하면서 응급실을 찾는 경우도 많습니다.

급성 석회화건염은 30~50대의 비교적 젊은층에 많이 나타나며 만성 석회화건염의 경우 50~60대에 주로 발생합니다.
——————–

석회화건염의 진단방법은 간단합니다.

엑스레이로 어깨 부위를 촬영하면 하얗게 석회화된 조직이 보이는데요.

때에 따라서 정확한 위치를 알기 위해서 CT를 찍기도 합니다.
——————–

석회화건염의 원인은 학회에서도 아직 명확하게 밝혀진 사실은 없습니다.

다만 어깨를 감싸고 있는 힘줄의 퇴행성 변화로 인해 석회질이 가라앉으면서 질환이 진행되거나 힘줄의 혈액순환 저하로 인해 산소공급이 감소되면서 염증을 유발한다고 추측하고 있으며 몸속의 체단백 칼슘이 과다한 경우와 노령화인 경우에도 석회화건염의 원인이 된다고 보고있습니다.

최근에는 다양한 여가활동 등이나 무리한 어깨사용으로 젊은층에서도 발병하는 환자들이 늘어나는 추세입니다.
——————–

석회화건염은 보존적인 방법으로 충분히 치료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환자가 증상을 도저히 참지 못할 때쯤 병원을 찾아서 수술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은 만큼, 초기에 치료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

{곽종일 / 구포성심병원 관절센터장 }

석회화건염의 경우 모두 치료가 필요한 것은 아니고, 통증이 있을때 치료하게 되는데요.

증상 초기에는 물리치료, 진통 소염제 등으로 통증을 완화하는 보존적치료와 체외충격파 치료, 소독된 바늘을 이용한 다발성 천공술 등이 있습니다.

또한 석회화건염 상태가 심하고 크기가 크거나 근이 끊어진 경우 6개월 이상의 보존적 치료에도 통증이 호전되지 않을 경우 관절내시경수술을 하기도 합니다.

또한 석회화건염은 어깨관절의 과도한 사용을 요하는 행동을 피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자 관리법이라 할 수 있습니다.
——————–

석회화건염을 종종 오십견으로 오인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오십견은 통증이 서서히 악화되는 반면, 석회화건염은 갑자기 심한 통증이 나타납니다. 건강365였습니다.

이아영 구성작가
  • 이아영 구성작가
  • yyy@knn.co.kr
  •  
  •  

프로그램:

닥터KNN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