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 중년 어깨통증

앵커:

중년 이후 어깨 통증으로 고민하는 분들 많습니다.

오늘은 중년에서 많이 발생하는 어깨 질환의 종류와 그 치료법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건강 365에서 관련 정보 확인해보시죠.

{리포트}

어깨 통증은 중년 이후 흔히 발생하는 증상입니다.

하지만 무릎이나 발목 통증에 비해 걷는데 큰 지장이 없기 때문에 치료가 늦어지는 경향이 있는데요.
——-

{정희영 좋은강안병원 정형외과 관절내시경센터 소장/ 부산대 의대 졸업*박사학위 취득, 대한 견주관절학회 정회원, 대한 슬관절학회 정회원}

-중년기에는 퇴행성 변화가 시작되기 때문에 어깨 뿐만 아니라, 모든 질환에 있어서 증상과 불편감이 초기로 시작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 시기에 특히 어깨 질환에 대해 세심하고 적극적인 치료를 하지 않으면, 어깨 관절 운동이 굳게 되어 생활에 심각한 기능장애를 유발하기 때문에 중년기의 어깨 통증은 가볍게 넘겨서는 안됩니다.
—————-

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한 해 210만 명을 넘는 사람들이 어깨가 아파 병원을 찾습니다.

어깨통증 환자의 10명 중 9명은 40대 이상이었는데요.

중년부터 어깨관절에 퇴행성변화가 시작되기 때문입니다.
————–

대표적인 원인 질환으로는 충돌증후군, 회전근개 파열, 석회화건염, 오십견, 상부관절순 파열이 있습니다.

또한 평소 하시는 일의 어깨동작, 자세, 생활습관과 관계가 높습니다.

어깨를 많이 쓰는 직업을 갖고 있거나, 당뇨나 갑상선질환과 같이 대사의 퇴행성 경향이 높은 경우에도 초기에 적극 치료하셔야 치료가 쉽게 됩니다.

주로 불편을 호소하시는 점은, 밤에 주무실 때 어깨의 야간통을 흔하게 호소하시고, 주로 어깨를 옆으로 올릴때 통증과 함께 어깨가 잘 안올라가는 증상을 호소합니다.

또 손으로 등을 긁는 동작이 잘 안됩니다.
—————

어깨 통증 치료를 위해서는 약을 먹으면서 물리치료를 받는 것이 가장 일반적입니다.

하지만 인대가 파열되거나 연골손상이 심해 어깨관절을 쓰기 힘든 경우라면 관절내시경 등 수술을 고려해야 합니다.
—————-

{정희영/ 좋은강안병원 관절내시경센터 소장}

-초기치료는 보존적으로 약물, 물리요법을 하게 되며, 이렇게 해도 낫지 않을시에는 강화된 도수 물리치료, ESWT 등을 추가하게 됩니다.

이런 치료를 지속적으로 해도 만족과 호전이 없을 시에는 관절내시경적 치료를 하게 되는데 그 만족도가 수술 전에 비해 수술 후가 눈에 띄게 높은 것을 보게 됩니다.

그래서 요약하자면, 우선 초기에는 보존적 치료를 하게 되나, 질환이 많이 진행되었을 시에는 관절경 수술로서 좋은 결과를 얻게 될 것입니다.
——————-

중년 어깨 통증을 근육통이나 오십견으로만 생각하면 오산입니다.

실제로는 회전근개파열 등 다른 질환의 빈도가 상당히 높습니다.

건강 365였습니다.

박정은 구성작가
  • 박정은 구성작가
  • jep@knn.co.kr
  •  
  •  

프로그램:

닥터KNN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