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시민단체, ‘거북이선거구 획정방지법’마련 촉구

시민단체 부산경남미래정책은 국회가 지방의원 선거구 획정을 미루고 있는 점을 지적하며 ‘거북이 선거구 획정방지법’을 제안하고 나섰습니다.

미래정책은 국회가 이번 지방선거와 관련해 합의한 것은 인구 시점을 21년 10월 말일로 한다는 것 하나 뿐이라면서, 당장 해결해야할 헌법불합치 사안은 단 하나도 해결하지 못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선거구 획정과 의원 정수 결정권을 중앙선관위에 이관시키는 등의 대안을 제시했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