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창원지역 개발제한구역 전면해제 촉구

창원시 개발제한구역 주민연대가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에 창원시 개발제한구역 전면해제와 함께 6.1 지방선거 출마 후보들의 공약채택을 촉구했습니다.

주민연대는 1973년 창원시에 개발제한구역이 지정된 뒤 행정구역의 33%가 개발제한구역으로 남아 이미 해제된 다른 지역과 비교했을 때 지역 균형발전과 형평성에 문제가 크다고 지적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