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통영항에서 물에 빠진 50대 구조

어제(27) 밤 10시쯤 통영항 인근 해상에서 54살 A씨가 바다에 빠져있는 것을 근무중이던 통영해경 소속 경찰관이 구해 병원으로 이송했습니다.

A씨는 지인들과 함께 술을 마신후 바닷가에 앉아있다 발을 헛디뎌 물에 빠졌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