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시, 교통유발부담금 개선 용역 착수

부산시가 교통혼잡 완화를 위해 시설물에 부과하는 교통유발부담금을 지역 교통환경에 맞게 개선합니다.

부산시는 센텀시티와 오시리아관광단지 조성 등으로 달라진 교통환경과 여건을 반영하기 위해 내년 3월까지 교통유발부담금 개선방안 용역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부산시가 부과하는 교통유발부담금은 연간 400억 가량으로, 주차장 조성과 교통사고 예방 사업 등에 활용됩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