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소상공인연합회 최저임금 구조 개선 촉구

경남소상공인연합회는 기자회견을 열고 최저임금 논의구조 개선을 촉구했습니다.

연합회는 “취약계층을 보호한다는 최저임금 때문에 또 다른 취약계층인 소상공인들이 생존의 위협을 받고 있다”며 “정부의 최저임금 적용에 업종별 차등화가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특히 “최저임금 결정에 지불 능력이 전혀 고려되지 않은 현실을 규탄하며 최저임금 산출 기준에 사용자의 지불 능력이 반영될 때까지 투쟁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