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유엔공원에서 유엔전몰용사 추모제 열려

6.25전쟁 72주년인 오늘(25), 대한민국을 위해 목숨을 바친 유엔군 전몰장병을 추모하는 행사가 부산 유엔기념공원에서 열렸습니다.

추모제에는 박형준 부산시장을 비롯해 2천3백여명의 시민이 참석해 한반도 평화와 자유 수호를 위해 고귀한 목숨을 바친 참전용사의 희생과 헌신을 기렸습니다.

유엔기념공원에는 11개국 2천 3백여명의 6.25전쟁 참전 용사가 잠들어 있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