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시민단체 “통합 LCC 본사는 부산으로”

저비용 항공사,LCC의 통합을 놓고 통합본사는 반드시 부산에 유치해야한다는 지역여론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동남권관문공항추진위원회 등 시민단체들은 최근 대한항공 조원태 회장이 통합 LCC의 허브를 인천으로 하겠다고 밝힌 것은 가덕 신공항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필수적인 LCC 본사 부산유치를 의도적으로 무시한 발언이라고 규탄하면서 통합LCC 본부는 반드시 부산으로 와야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