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영도에 커피 특화거리 조성

부산 영도에 커피 특화거리 조성

부산시가 영도구 봉래동 물양장 인근에 커피 특화거리를 조성합니다.

부산시는 폐공장을 개조한 복합문화공간과 카페 등이 잇따라 들어선 봉래동 물양장 인근에 보행자 거리를 조성하고, 커피머신 등을 형상화한 조형물도 설치할 예정입니다.

또 182억원을 들여 인근 창고 전면을 정비하고, 근처 깡깡이 예술마을 등과 연계한 새로운 관광 자원을 개발할 계획입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