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찰, 총경 회의 참석자 탄압 중단 촉구

총경회의 참석자 탄압 중단과 경찰국 신설을 반대하며 지역 일선 경찰과 공무원노조가 나섰습니다.

경남경찰청직장협의회와 전국공무원노조 경남본부는 총경 회의를 ‘쿠데타’라고 규정한 것은 경찰 길들이기로 볼 수 밖에 없다며 경찰국 신설을 당장 중단할 것을 정부에 촉구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