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교사 괴롭힘에 극단 선택 학생 동급생 전수조사

부산경찰청은 한 고교생이 중학생 시절 교사들의 괴롭힘으로 극단적 선택을 했다며 유족이 교사들을 고소한 사건과 관련, 동급생 전수조사에 착수했습니다.

경찰은 지난 2월 고교 3학년 진학을 앞두고 숨진 A양이 실제 중학교 시절 교사에게 괴롭힘을 당했는지 확인하기위해 동급생을 대상으로 전수 조사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경찰과 부산시 교육청은 학부모가 조사에 동의한 학생에 한해 서면으로 조사를 진행합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