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오희주의 날씨] 내일도 폭염 기승..경남서부내륙 늦은 오후 소나기

(메인)
연일 푹푹 찌는 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내일은 오늘보다 더 덥겠고 자외선도 매우 강하겠는데요, 외출 시 모자나 양산, 선글라스 등으로 자외선 차단을 잘해주셔야겠습니다. 경남서부내륙에는 늦은 오후에 소나기 소식이 들어있습니다.

(메인2)
올해 온열질환자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00명 이상 증가했습니다. 무더위가 더 심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건강 관리에 각별히 신경써주셔야겠습니다.

(구름사진)
내일 아침까지 경남내륙에는 가시거리 1km미만의 안개가 끼겠습니다. 교통안전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전국)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져 있는 가운데 일부 서쪽내륙은 폭염경보로 강화됐습니다. 내일도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서부경남)
내일 아침 기온은 24도 안팎으로 출발하겠고, 일부 지역은 밤사이 열대야가 나타나겠습니다. 서부지역의 낮 기온은 34도선까지 오르겠습니다.

(중부경남)
창원의 낮 기온 33도, 통영 32도, 밀양과 창녕은 35도까지 치솟겠습니다.

(부산권)
부산도 낮 최고 31도, 김해외 양산은 34도가 예상됩니다.

(해상)
내일도 해상에는 바다 안개가 유입되겠고요, 물결은 전 해상에서 낮게 일겠습니다.

(주간)
토요일에는 하늘빛이 점차 흐려져서 일요일에는 부산과 경남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한편, 현재 북상하고 있는 열대저압부는 앞으로 제5호 태풍 ‘송다’로 발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기상정보를 계속해서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