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오희주의 날씨]어제보다 더 더워.. 경남내륙 소나기

더위 불쾌감이 날로 심해지고 있습니다. 현재 경남 대부분 지역에 폭염경보가, 부산과 그밖의 경남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인데요, 오늘 기온이 더 오르면서 폭염특보가 강화될 가능성이 있겠습니다.

오늘은 어제보다 더 덥겠습니다. 부산과 경남 남해안은 대체로 맑겠지만, 내륙지역은 늦은 오후까지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국지적으로 시간당 20~30mm까지 강하게 쏟아지는 곳이 있어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침까지 안개에 유의하셔야겠는데요, 경남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가 1km 미만으로 줄 것으로 보이는 만큼 안전 운전하셔야겠습니다.

전국적으로 폭염특보가 내려져 있고요, 대구는 무려 37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대기 불안정으로 소나기가 오는 곳이 많겠습니다.

오늘도 열대야가 나타났습니다. 서부경남의 낮 기온은 34도선까지 오르겠습니다.

창원도 34도, 거제 32도, 밀양과 창녕은 35도까지 치솟겠고,

부산은 32도, 양산도 35도가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낮게 일겠습니다.

절기 입추인 일요일에도 폭염은 극심하겠고, 밤에는 열대야가 이어지겠습니다.

오늘 아침 김해와 사천공항 기상 상황 좋은 편으로 항공편 이용에 불편은 없겠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