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장애인한바다축제’ 부산 다대포에서 열려

장애인의 자활의지를 북돋기위한 장애인 한바다축제가 오늘(4) 오후 부산 다대포해수욕장에서 열렸습니다.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열린 이번 축제에는 지역 장애인들과 자원봉사자 등 4백여 명이 참여했으며 다트 경기와 성악 중창단의 공연도 이어졌습니다.

강소라 기자
  • 강소라 기자
  • sol@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