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소음’ 옆집 찾아가 흉기 휘두른 40대 체포

‘생활소음’ 옆집 찾아가 흉기 휘두른 40대 체포

어제(4) 밤 11시 35분쯤 부산 금정구의 한 아파트에서 40대 남성 A씨가 옆집에 사는 B씨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A씨는 B씨 집에서 나는 수압용 모터 소리와 반려동물 소음 등 생활소음에 불만을 품고 범행을 저질러 살인미수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다행히 피해자 B씨가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라며, A씨에 대해서는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민재 기자
  • 이민재 기자
  • mash@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