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취수원 다변화’ 민관협의체 구성 건의

경남도 ‘취수원 다변화’ 민관협의체 구성 건의

정부가 추진하는 ‘낙동강 유역 취수원 다변화 사업’과 관련해 취수지역 주민들의 반대 목소리가 커지자 경남도가 민관협의체 구성을 환경부에 건의했습니다.

경남도는 지역 주민 의견 수렴을 위해 환경부와 경남도, 관련 시*군, 지역주민들이 모두 참여하는 협의체를 구성해 갈등 해결을 모색하겠다는 계획 입니다.

한편 정부는 합천 황강 복류수와 창녕강변여과수를 각각 45만톤씩 개발해 동부경남과 부산에 공급하는 ‘낙동강 유역 안전한 먹는 물 공급체계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