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시, 1조4천6백억원 규모 1차 추경안 편성

부산시가 1조4천6백억원 규모의 1차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부산시의회에 제출했습니다.

이는 올해 본예산 14조2천690억원의 10.2%에 해당합니다.

1차 추경안에는 대중교통 요금 동결에 따른 도시철도 재정 지원금 9백29억원과 택시업계 경영지원을 위한 특례보증 2백억원 등이 편성됐습니다.

또 지역화폐인 동백전 캐시백 예산 부족분 1천567억원을 반영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