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박형준 부산시장 오늘 1심 선고 재판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박형준 부산시장의 1심 선고 재판이 오늘 오전 부산지법에서 열립니다.

검찰은 박 시장이 지난 2009년 청와대 홍보기획관으로 재직할 당시, 국정원의 4대강 사찰을 몰랐을 리 없고 보고도 받았으면서 그런 사실이 없다고 허위로 말해 표심을 왜곡했다며 기소했습니다.

박 시장 측 변호인은 불법 사찰에 관여하지 않았다고 한 것은 언론의 질문에 답한 소극적 부인에 해당한다며, 이를 허위사실 공표로 기소한 것은 잘못이라고 맞서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