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김명시 장군 벽화훼손 50대 입건

항일 무장투쟁에 앞장서 백마 탄 여장군이라고 불린 김명시 장군의 벽화를 훼손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마산중부경찰서는 지난 17일 창원 오동서1길 골목에 조성된 김명시 장군 벽화와 알림판 등 4곳을 훼손한 혐의로 50대 A씨를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김명시 장군이 독립유공자로 인정된 데 불만을 품고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