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방류 금지 소송 재판 열려

부산환경운동연합이 도쿄전력을 상대로 제기한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 금지 소송의 두번째 변론이 오늘(31) 부산지법에서 열렸습니다.

이번 재판에서 도쿄전력 측은 법무법인 태평양을 선임한 사실을 밝혔으며, 재판이 끝나기 전 오염수를 방류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에 대해서는 국제기구와 함께 결정하는 것으로 단독으로 방류하진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강소라 기자
  • 강소라 기자
  • so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