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조문경의 날씨]태풍 ‘힌남노’ 6일 새벽 7시 전후 남해안 상륙.. 부산*경남 곳곳 오른쪽 위험반원

태풍 힌남노는 내일 새벽에는 초강력으로 강화됐다가 이후 다소 약해져서 6일 새벽 3시쯤 매우 강한 세력으로 제주를 스쳐지나겠습니다. 예상 이동 경로가 조금 더 내륙으로 치우치면서 고성과 통영 사이로 화요일 새벽 7시쯤 상륙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때문에 더 많은 지역이 태풍의 오른쪽 위험 반원에 들게 됐는데요, 철저히 대비를 해주시기 바랍니다.

부산 등 해안을 중심으로는 강풍주의보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내일 오후부터 밤 사이에는 부산*경남 전 지역에 태풍특보가 발효되겠습니다. 오늘은 비가 소강상태를 보였지만 내일과 모레는 다시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부산과 경남남해안 지리산 부근은 400mm이상이 예상됩니다.

내일은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겠습니다. 제주 산지에는 모레까지 600mm 이상의 비가 쏟아지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1도에서 4도 정도 높겠습니다. 한낮 기온은 오늘보다는 1도에서 6도 정도 낮겠는데요,

낮 최고 창원과 거제 28도, 밀양과 창녕 29도가 예상됩니다.

부산도 낮 최고 29도 양산 30도가 예상돼 평년과 비슷하겠습니다.

태풍이 북상함에 따라 태풍특보가 발효되겠는데요, 내일부터 남해안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도 있겠습니다.

화요일 오전에는 태풍이 지나갈 것으로 예상되면서 오후부터는 차츰 날이 개겠습니다. 추석 연휴 첫날까지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