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내년 예산 6조 6천여억원 편성

경남도가 올해보다 6.6% 증가한 6조 6천여억원의 내년도 예산안을 도의회에 제출했습니다.

분야별로는 일반공공행정 1조 2천여억원, 사회복지*보건 2조 3천여억원, 교통분야 4천여억원 등입니다.

내년도 예산규모는 늘었지만 정부 지원금에 대한 도비 부담분이 늘면서 가용예산은 줄었습니다.

경남도는 내년에도 부채를 천 632억원 줄이고 서민복지예산은 역대 최대로 편성한 초긴축 예산안이라고 밝혔습니다.

박철훈  
  • 박철훈  
  • pch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