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환경단체, 기후정의주간 선포식 개최

부산지역 환경단체들이 시민들에게 기후위기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오늘(20)부터 오는 24일까지를 기후정의주간으로 선포했습니다.

이들 단체는 정부와 기업의 녹색성장과 탄소중립 정책이 기후위기를 해결 할 수 없다며, 탄소 순배출 제로를 목표로 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기후정의주간의 마지막날인 오는 24일 송상현 광장에서 기후정의행진을 하는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민재 기자
  • 이민재 기자
  • mash@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