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도의회, 경남개발공사 사장 후보자 “적합”..후폭풍

경남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가 김권수 경남개발공사 사장 임용후보자에 대해 적합 의견의 인사검증 경과보고서를 채택했습니다.

건설소방위는 보은인사, 전문성 부족 우려 논란이 제기됐지만 공기업 경영에 대한 업무능력과 식견을 갖췄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하지만 인사 검증 과정에서 박해영 위원장의 회의 진행 방식을 놓고 의원들 간 논쟁이 폭언 사태로까지 이어져 빈축을 샀습니다.

게다가 적합 의견 보고서 채택에 대해 반발해 서희봉 도의원이 상복을 입고 1인 시위를 벌이는 등 후폭풍이 거셉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프로그램:

경남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