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농협,쌀 가공식품 활성화 방안 논의

농협은 오늘(22) 오리온과 합작 설립한 경남 밀양 오리온 농협 본사에서 쌀 가공사업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이번 간담회에서 쌀 소비의 급격한 하락과 쌀값 하락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쌀을 이용한 가공사업 활성화가 대안이라며 가공 전용 쌀 품종인 분질미를 활용한 상품개발 계획등을 밝혔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