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울경 행정통합’ 둘러싼 정치권 공방 계속

경남도의 부울경 특별연합 무용론과 행정통합 추진 발표를 둘러싼 지역 정치권 공방이 오늘(23)도 계속됐습니다.

국민의힘 경남도의원들은 여태까지 부울경 특별연합 추진 자체가 졸속 결정됐다며 특별연합 실체에대한 제대로 된 이해와 함께 ‘초광역 지방정부’ 개혁을 위한 숙의가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반해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은 대통령 국정과제인 메가시티 추진을 집권 여당 소속 단체장이 반대하고 있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며 메가시티 문제 정리에 대통령실이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