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하동서 작업자 건설기계에 치여 숨져

하동서 작업자 건설기계에 치여 숨져

어제(22) 낮 11시쯤 경남 하동군의 한 국도 재포장 공사현장에서 50대 작업자가 도로포장 건설기계에 치여 숨졌습니다.

경찰은 A 씨가 덤프트럭에 있던 아스팔트를 걷어내는 작업을 하다 후진하던 건설기계에 치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