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최대 재개발 우동3구역 시공사 현대건설

부산 최대 재개발로 불리는 해운대구 우동3구역 재개발 사업의 시공사로 현대건설이 선정됐습니다.

조합 측은 지난 25일 열린 정기총회에서, 입찰에 단독 응찰한 현대건설이 82% 찬성으로 최종 시공사에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우동 3구역 재개발 사업은 63만여 제곱미터 부지에, 지하 6층 지상 39층 규모로 2천5백여 세대 아파트를 짓게 됩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