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을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현장실사 진행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심사위원단이 부산의 대표적인 지질명소를 직접 방문해 현장실사를 진행했습니다.

이번 실사는 부산시가 지난해 9월 부산시 전역 805.2㎢를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받기 위해 유네스코에 신청서를 제출하면서 이뤄졌습니다.

심사위원단은 금정산성과 이기대, 오륙도, 낙동강 하구 등을 실사했으며, 인증 여부는 내년 4월 유네스코 집행이사회에서 결정됩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