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후우울증 앓던 30대 여성, 생후 2개월 아이 살해

산후우울증 앓던 30대 여성, 생후 2개월 아이 살해

부산 강서경찰서는 산후우울증을 앓다 생후 2개월 된 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30대 여성 A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A씨는 오늘(30) 새벽 2시쯤 부산 강서구의 자택에서 자신의 아이를 숨지게 한 뒤 경찰에 자수했습니다.

경찰은 숨진 아기의 부검을 의뢰하는 등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민재 기자
  • 이민재 기자
  • mash@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