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번 경찰관, 보이스피싱 수거책 검거

비번 경찰관, 보이스피싱 수거책 검거

쉬는 날 은행자동인출기에서 돈을 뽑던 경찰관이 보이스피싱 수거책을 붙잡았습니다.

부산진경찰서 서면지구대 윤진호 경사는 어제(9월 30일) ATM기 앞에서 텔레그램을 보며 현금을 입금하던 보이스피싱 수거책 20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습니다.

경찰은 A씨가 입금한 500만 원을 지급정지시키고, 나머지 760만 원을 회수했습니다.

조진욱 기자
  • 조진욱 기자
  • joj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