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창원시장 “메가시티 반대..행정통합엔 유보”

홍남표 창원시장이 부울경 메가시티라는 단어는 허상이며 특별연합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러면서도 박완수 지사가 제안한 부울경 행정통합 역시 또 다른 차원의 얘기라며 입장표명을 유보했습니다.

한편 창원시의 장기표류 대형사업 14건에 대해서는 절차의 적정성 등을 따져 올해 또는 늦어도 내년부터는 정상 궤도에 올려놓겠다는 방침을 다시 확인했습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