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재활용 수집 업체에서 불, 40만원 상당 피해

어제(10) 오후 4시쯤 부산 해운대구 석대동에 있는 재활용 수집업체에서 불이나 30여분만에 꺼졌습니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지만 폐냉장고 등이 불에타면서 소방서 추산 4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은 용접불티가 쓰레기 더미에 옮겨 붙어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