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대우조선 협력사 직원, 지게차에 깔려 사망

오늘(19) 오전 8시 반쯤 대우조선해양 거제 옥포조선소에서 사내 협력업체 직원 66살 A 씨가 이동하던 지게차에 깔려 숨졌습니다.

경찰은 운행 당시 A 씨를 발견하지 못했다는 지게차 운전자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으며, 고용노동부는 중대재해법 적용 여부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황보람 기자
  • 황보람 기자
  • lhwangb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