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물받은 사천시 비서실 직원 구속

창원지검 통영지청은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공사업체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로 사천시장 비서실 직원 J 씨를 구속했습니다.

J 씨는 사천의 한 업체로부터 공사 시행과 편의를 봐주는 명목으로 700만원 상당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입니다.

한편 이 업체는 지난 9월 고성의 공무원들에게도 뇌물을 건네 공무원들이 구속되는 등 물의를 빚은 바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