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뉴스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낙동강 취수원 다변화 사업 민간협의체 구성

낙동강 취수원 다변화 사업과 관련해 취수지역 주민들의 의견수렴을 위한 민관협의체가 구성을 끝내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갑니다.

‘낙동강 취수원 다변화 사업 지역 소통을 위한 민관협의체’는 경남도와 합천군,창녕군 공무원과 의회,주민대표, 또 환경부와 부산시 공무원 등 15명 정도가 참여합니다.

협의체는 분기별 한번 이상 정기회의를 여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필요하면 임시회를 열 계획입니다.

경남도는 “도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공급하기 위해 취수지역은 물론, 수혜지역 의견도 적극 전달해 민관협의체에서 충분히 논의하고 조율될 수 있도록 중간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