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NC 포수 양의지, 두산 이적

프로야구 NC다이노스의 핵심인 포수 양의지가 두산베어스로 이적했습니다.

양의지는 4+2년, KBO 역대 최대액인 총액 152억 원의 계약을 맺고 친정팀 두산으로 복귀했습니다.

주전 포수를 잃은 NC는 이적시장에 나온 두산 박세혁 영입과 트레이드를 놓고 고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진욱 기자
  • 조진욱 기자
  • joj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