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기초생활수급비 줄어 불만, 분신시도

부산진경찰서는 기초생활 수급비 수령액이 줄어든 것에 불만을 품고 분신을 시도한 혐의로
60대 남성 A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씨는 어제(23) 낮 4시쯤 부산의 한 주민센터에서, 기초생활 수급비 수령액이 줄었다며
공무원에게 항의하다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라이터를 이용해 분신을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

의견수 1